인터넷을 통해 경품행사에 응모하신 적 있으십니까? 그리고 실제 경품에 당첨되신 적은 몇 번이십니까? 수백만원에서 수천만원짜리 군침도는 경품광고에서 매번 꼬박꼬박 1등 당첨자가 발표됩니다만 왜 나만 이러한 행운이 없는지 생각해 보신적은 없으신가요? 더 나아가 고액 경품의 1등 당첨자는 정말 공정하게 결정이 되는가 의문이 떠나질 않습니다.

몇년전부터 전문적으로 경품으로만 생계를 유지하는 경품족들도 심심찮게 TV에 소개되고 있습니다. 경품만 억대를 벌어들인 사람도 있을 정도니 현사회에서 얼마나 많은 기업에서 경품을 이용하여 마케팅하고 얼마나 많은 이들이 경품행사에 참여하고 있는지 안봐도 뻔할 정도입니다. 그기다 인터넷이라는 대중성과 더불어 익명성이 보장된 환경의 발달을 통해 광고기획사는 적은 비용으로 고가의 경품을 걸고 시대의 강태공이 되어 새로운 물고기형 고객들에게 마구 떡밥을 던지는 현상은 점점 증가하고 있는 추세인 것은 분명합니다. 단기간에 광고를 기획하는 특정회사나 특정상품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비용대비 가장 효율적인 방법이 바로 고가의 경품마케팅 전략이기 때문입니다.

*상기 사진은 본 포스팅의 내용과 상관없음을 밝힙니다.
 
인터넷을 검색해 보면 저렴한 몇 천원짜리 샘플부터 고가의 자동차, 아파트까지 하루하루 새로운 경품이 새로운 주인은 당신이라며 유혹의 손길을 뻗치고 있습니다. 시류가 이렇다 보니 경품만 전문으로 하는 사이트마져 활성화되고 있는 마당이고 전문 경품사냥꾼들뿐만 아니라 일반인들의 경품에 대한 관심도 늘어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기업은 적은 비용으로 고객정보를 확보해 좋고 고객은 개인정보만 제공할 수 있으면 공짜로 여러 경품을 득템할 가능성(?)을 확보할 수 있는 누이 좋고 매부 좋은 최고의 마케팅, 어떻게 보면 가장 바람직한 기업과 고객 입장에서의 win-win전략처럼 보입니다.

하지만, 문제도 있습니다. 지속적인 경품행사에 연거푸 낙방한 참여자라면 이러한 경품행사가 '정말 티끌 하나 없이 공정한가'라는 컨스피러시(음모이론)이 생겨날 겁니다. 아무리 고가의 경품을 내세웠더라도 경품제공자측에서 경품을 차지한다면? 또는 그들의 가족, 지인, 또는 특정인에게 유리한 방향으로 경품행사를 진행하지 않을까 등등 다양한 우려를 지울 수 없기 때문입니다. 심지어 정부가 관리 감독하는 로또(Lotto)조차 생방이 아니다, 1등 당첨자의 수가 조작된다, 특정일(명절, 선거일)마다 이월된다 등등 많은 음모를 양산해 왔습니다. 이러한 음모이론의 출발지는 다름 아닌 비공개되고 노출되길 꺼려하는 1등 당첨자의 심리와 더불어 이러한 1등 당첨자의 신분노출을 보호하려는 주최측의 최소한 의무때문일 것입니다. 이러한 연유로 누가 실제 경품에 당첨되었는지 일반인들이 확인할 수 있는 방법이 없습니다.


얼마전 모회사에서 SUV자동차를 경품으로 내놓은 적이 있습니다. 이 차를 가져야 하는 이유에 대해 의견을 피력하라는 신차홍보용 경품행사였습니다. 몇달간 진행된 이 행사에서 적지않은 사람들이 수천만원짜리 자동차를 경품으로 얻기위해 시간과 노력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결국, 경품은 어느 한사람의 차지가 되었고 나머지는 '닭쫒던 개 지붕쳐다 보는 모양'으로 허탈함을 감출 수 없었습니다. 공정성을 가미하기 위해 참여자들의 자발적 추천수도 가미시켰지만 정작 1등 당첨자는 그 회사직원들의 입김이 적잖게 작용한 사람에게 돌아간 것입니다. (필자가 이렇게 생각하는 이유는 실제 참여자들의 댓글 및 추천수만 따졌을 때 당시 최고점수자와 실제 자동차경품 당첨자는 3배이상의 차이가 있었습니다만, 뜻밖에도 노출된 점수도 적고 내용은 대학 새내기의 레포트형식 글이 어이없게도 1등으로 뽑혔더군요 ^^;)

*상기 사진은 본 포스팅의 내용과 상관없음을 밝힙니다.

몇년전 수억짜리 아파트가 경품에 등장한 이후 오랫만에 대형백화점에서 아파트를 경품으로 내놓은 적이 있었습니다. 이 업체의 경우 그나마 다행인 점은 비교적 공정성을 가하기 위해 경찰관 입회하에 공개추첨을 하였다는 점이겠지요. 고객의 관심이라는 첫번째 토끼와 경품추첨후 탈락한 잠재적 고객의 이탈을 막기 위해서라도 이렇게 기업측에서도 행사에 공정성을 잃지 않기 위해 최선의 노력해야만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최근 진행되는 경품광고행사의 경우 대부분 노출 극대화라는 첫번째 토끼에 너무 치중한 나머지 두번째 토끼, 즉 공정성을 바탕으로한 기업과 고객간의 신뢰를 등안시하고 있지 않나 우려를 떨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상기 사진은 본 포스팅의 내용과 상관없음을 밝힙니다.

고가 경품시대의 도래하에서 마구 뿌려진 떡밥의 진동하는 향내는 적지않은 이들에게 자의반 타의반 거침없이 낚시바늘을 물어야만 할 것처럼 세뇌시키고 있습니다. 이러한 증상은 경품의 가격이 비쌀수록 심화되는 현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경품응모를 한 순간부터 1등 당첨자는 바로 본인이라는 야무진 꿈을 꾸게 만드는 것이죠. 하지만, 기대가 큰 만큼 실망도 배가 되는 법, 결국 세상에 공짜는 없다는 씁쓸한 교훈만 가슴속에 새긴채 씁쓸히 이러한 음모이론이나 생각하게 만드는 것입니다. 과거 현자중 누군가 '공수래공수거'라며 아무리 빈손타령을 하더라도, 아직 두발 세상에 꼭 딛고 서있는 이 시점에선 그누가 공짜를 마다할 배짱 좋은 이는 많지 않을 것이 인지상정입니다. 다만, 그 어렵다는 일장춘몽을 현실화 시킨 1등 당첨자들 그대들의 정체 또는 비결이 무엇인지 궁금할 뿐입니다. 제게만 알려주실꺼죠? 하하하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많은 사람들이 매주 로또를 구입합니다. 최근들어 당첨자수가 평균 8명정도로 늘어났기 때문에 받을 수 있는 1등 당첨금은 약 10억에서 15억정도 하는군요. 안되는 걸 알면서도 매주 꾸준히 구입하고 있습니다. 왜냐구요? 신문지상에서 떠들어 대는 억억 소리를 저도 함 해보고 싶걸랑요 ^^; 다만 보도자료에 나왔듯 수많은 1등당첨자들의 불행한 사연을 보았기에 저는 이 지면을 빌려 당첨이 되었을때 어떻게 인생계획을 세울것인가 고민해보고 지금 가장 바라는 것들이 어떤것들이 있는지 알아보고 싶어졌습니다. 매주 약8명씩 새롭게 태어나는 갑부들....하하하 그네들은 얼마나 좋을까요. 그리고 평생 한번 있을까 말까한 그러한 행운에 감사하며 더욱 성실하게 하루하루를 보내셨으면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희망하는 당첨금은 세금공제후 20억
이었으면 합니다. 특별한 의미가 있는 숫자라기 보다, 현재 물가나 경제상황을 보아 한국에서 인생을 윤택하게 살 가장 기본적인 액수라고 할까요. 요즘 대한민국에서 부자소리를 들을려면 최소 이정도 금액이 필요하다고 하네요.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그럼 20억으로 저는 무엇을 할까요?
우선, 넓은 평수의 집으로 이사해야겠죠. ㅋ
방4개짜리 아파트를 구하려면 흠...서울시내에서 전세로 약 3억정도면 되지 않을까 봅니다.
요즘 집값의 변동성이 워낙 높아서 특별히 구입할 의향은 없습니다. 특히 서울에서는요.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17억이 남네요. 그다음 무엇을 할까요? 블로그나 하며 세계여행이나 다니려면 기본적 수익구조가 필요하겠군요. 요즘 프렌차이즈로 빵집이나 커피샵 차리는데 가맹점비 포함 약 3억~5억정도가 들군요. 그럼, 월세로 내고 보증금 약 1억짜리에다 프렌차이즈 잡는데 넉넉히 대충 5억정도 소요된다고 봅니다.

그럼 12억이 남네요. ㅋ 그중 3억은 마눌이름으로 장인어른 계신 곳에다 약 50평짜리 아파트를 구입하면...ㅋㅋㅋ 지방이니 약 4억이면 충분할터이고 그러면 노후에 이 아파트는 역시 우리재산이니깐 맘이 놓이구염...

그럼 당장은 8억이 남습니다.
장기투자로 주식 안전한 놈으로 5천, 펀드5천에 분산투자해 놓습니다.

그럼 7억이 남는군요. 친가, 처가 동생들에게 얼마씩 주는 돈은 생각해 보겠습니다. 가정의 행복과 평화를 위해 당첨된 사실을 숨기는 것이 안전하겠죠. 그보다는 중요한때 도움이 될 수 있게 약 1억의 금액을 따로 통장에 넣어 놓을 생각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6억이 남는데요.ㅋ
우선 여행경비2천만원 정도 사용할 예정입니다. 약 2달에서 4달 사이에서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장소는 먼저 스위스 취리히를 방문해서 그곳으로부터 유럽주요도시를 철도로 돌아볼 생각입니다. 숙박은 괜찮은 곳에서 이용하려 합니다. 다만 priorityclub card가 있기에 주로 holidayInn이나 intercontinental hotel 계열이 이용되겠죠.

그럼 5억8천이 남습니다.
귀국후 폼나게 골프치면서 살기 위해선 회원권1개 정도는 필요하겠죠? 요즘 시세가 너무 높아져 흠...지방으로나 알아봐야겠습니다. 하여간 약 1억정도의 회원권 구입하려 합니다. 어차피 환금성도 있고 재산가치로도 충분하니 절대 손해보는 장사는 아니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4억8천이 남았군요.
차를 한대 뽑아야 겠죠. 어떤 차를 살까요? 고급외제차? 아님 고급국산차? 또는 스포츠카? 카카카 정말 즐거운 선택이 아닐수 없습니다. 그러나 저는 리스를 이용해 구입하려 합니다. 어차피 1년후 자산에 대한 세금이 엄청나게 나올텐데 쓸데없이 제돈주고 차량을 구입할 필요가 없죠. 3년이나 5년짜리 장기분할 리스를 이용해 괜찮은 차를 골라보겠습니다. 물론 지금사용하는 차는 팔아 치워야죠....ㅋ 리스로 사용하니 사실 자산상태는 당장 변하지 않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여전히 4억8천이 남아있는 상태입니다.
TV는 최근에 산 PDP가 있으니 별로 구매욕구가 없고....아! 방에 멋진 오디오 룸이나 하나 만들어야 겠군요. 최고급 5.1 서라운드 스피커 시스템을 구입하고 싶군요. 뱅앤올랍슨인가? 그게 좋다고 하는데, 넘 무리는 하지말고 약 2천만원 한도내에서 구입해야겠습니다.

그럼 4억6천만원이 남았습니다. 그중 일정부분은 사회에 환원해야겠죠. 당장은 아니더라도 약 4천만원(전체당첨금의 2%)은 좋은일에 쓰도록 하겠습니다. 그래서 따로 저축통장을 만들어야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4억2천만원이 남는군요. 한달생활비를 500만원두고 1년이면 6천만원을 쓰는군요.
물론 프랜차이즈에서 나온 수익을 예상함으로 사실 이부분은 그다지 필요가 없을듯합니다만, 갑자기 닥쳐올 한국경제의 위기속에서 저의 프랜차이져 사업도 망할수 있다는 가정하에 이 금액은 저축해야 될 것입니다.
미래를 위해 이돈은 장기로 적금을 각은행당 3천만원씩 분할하여 가입하겠습니다. 14개 은행에 분산해야 하는군요. 이것도 일입니다. 그려... ㅋㅋㅋ

자, 그러면 향후의 자산을 살펴보도록 하죠.

1. 가장 변동성 적은 자산 합계 : 12억2천
1) 서울시내전세 3억
2) 프랜차이즈 보증금 1억
3) 처가쪽 아파트 구입 4억
4) 미래보장 저축 4억2천

2. 중간 변동성 자산 합계 : 2억5천
1)장기투자펀드5천
2)동생들 위험대비저축 1억
3)골프 회원권 1억

3. 변동성 큰 자산 합계 : 4억4천
1)프랜차이즈 투자금 4억
2)사회환원비용 4천


등입니다. 이상을 합해보면, 19억1천만원이군요.
오오오 대단합니다 이렇게 즐겁게 살아도 감가상각비 포함 없어지는 돈이 9천만원밖에 안되는 군요. 역시 부자가 되면 돈이 모일수 밖에 없는 모양이군요.
고급차를 굴리고, 해외여행을 맘대로 하며, 아침에 수영, 호텔에서 점심, 오후에 필드 저녁에 사교생활...ㅋㅋㅋ 가끔 주식도 만지고.... 이렇게 산다면야 어찌 인생이 즐겁지 않겠습니까?

생각만해도 기쁘군요. 이 작지만 소중한 목표를 위해 이번주도 저는 2장 구입하려 합니다.
여러분들께서도 작지만 즐거운 상상을 가지시고 최고의 주말 보내시길...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