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틀러'에 해당되는 글 1건

히틀러는 전세계 공식적인 악의 축, 악의 대마왕급 레벨로 낙인 찍혀 비단 유대인들 뿐만 아니라 전세계인들에게 악마로 비유되고 현재까지 조롱당하고 있습니다. 헐리웃 영화나 외국 드라마에서 보면 히틀러의 제3제국 또는 비밀결사회 등이 악마의 추종자로 그려지며 비난받아 마땅한 저주의 대상입니다. 

 

그런데, 유대인을 가스실로 보낸 히틀러 못지 않은 인물이 바로 가깝고도 먼 나라 일본에도 있다는 사실입니다. 여러분들은 누군지 아시겠습니까?

 

일본 관방장관 "나라위해 숨진 분 존경은 당연한 일(바로가기)"

 

(도쿄=연합뉴스) 김용수 특파원 =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30일 한국 국회가 일본 각료들의 야스쿠니 신사참배 등을 규탄하는 결의안을 채택한 데 대해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분에게 존숭(尊崇)의 뜻을 표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야스쿠니 참배의 정당성을 거듭 강조했다.(이하 생략)

 

 

 

서양엔 히틀러가 있다면 동양엔 일왕 히로히토가 있었다는 사실입니다. 바로 현재 일본의 왕 아키히도의 아비인 히로히토입니다. 참으로 야비한 놈입니다. 159cm짜리 난쟁이 똥자루 같은 놈이지요. 2차 세계 대전 패망후 점령군인 맥아더에게 납짝 엎드린 그는 역사속 영웅들과 달리 면피를 일삼았죠. 그래서 목숨도 부지할 수 있었고 아들인 아키히토도 일왕의 자리를 현재까지 유지해 오고 있습니다. 여기서 문제는 맥아더의 잘못된 결정 뿐만이 아닙니다.

 

지속적인 유대인들의 노력으로 같은 '히'자 돌림의 전쟁광들의 운명은 천양지차 달라지게 됩니다. 소설이나 영화속에서 히틀러는 미친 놈이자 악마로 상징됩니다. 히틀러 뿐만 아니라 히틀러를 보좌한 대다수의 전범들은 숨어 지내기에 급급하지만 조선인의 징용이나 종군위안부, 그리고 난징대학살과 세균부대 등 인류에게 더욱 끔찍한 짓을 한 인간은 아직도 황제의 호칭을 부여받으며 호위호식하고 있습니다. 참 아이러니하지 않습니까?

 

일본이란 섬나라에서 전범들에 대한 미화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근근히 그시대 사람들도 현존하고 있는 마당에 이러한 비인류적 행위를 찬동하고 찬양하는 무리들이 설치는 동안 과연 우리들은 유대인들과 비교하여 어떠한 노력을 하였습니까? 명심하십시오. 여러분이 잘 들어 보지도 못했던 2차 세계대전의 원흉이 바로 히로히토입니다. 히틀러는 알고 계시면서 히로히토에 대해서는 이웃나라왕 쯤으로 여기고 계신건 아닌지 답답하기만 합니다.

 

제안합니다. 히로히토란 놈이 바로 히틀러보다 더한 악마라는 사실을 전파해 주십시오. 친일파가 득세한 국내정치 상황을 바꿀 힘이 없다는 것을 너무나 잘 느끼고 있습니다. 세뇌되어 머리가 딴딴해진 노인네들을 바꾸기엔 불가능해 보입니다. 그러나, 이 시대를 책임지는 중추세대들이 가만히 팔짱만 끼고 있을 수는 없습니다. 일본의 망발을 뿌리채 뽑을려면 어떤 노력이라도 해야만 합니다. 최소한 다음 세대를 위해 문화적, 역사적 인식을 심어야 합니다. 인터넷세상에 떠도는 히틀러의 사진보다 더욱 많은 전쟁광 히로히토의 사진이 검색되도록 우리들은 노력해야 합니다. 이 악마에 걸맞게 은유하고 비유하고 그리고 상징해야 합니다. 자료를 정리하고, 소설화, 영화화 하여 새로운 세대가 히로히토는 전쟁에 패한 일개 왜왕이 아니라 세기의 전쟁광이었음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일 수 있도록 노력할 때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