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망'에 해당되는 글 1건

옛날 동방의 작은나라, 예의빼면 시체인 흰옷이 장땡인 나라, 한나라국이 있었습니다. 어릴적부터 싹수가 번듯하여 듣고 배운건 가훈인 '정직'하나뿐이라 이말씀 하나 달랑 믿고 존비를 가리지 않고 아귀처럼 닥치는데로 일을 하며 살아왔네요. 미친듯 땅을 파제끼고 번돈으로 땅에 쏟아 부었습니다. 그땅엔 건물이 들어서고 단란한 업소들이 세를 들어올려고 생쑈를 하였습니다. 많은 국민들이 입닥치고 경제살리기에 눈이 멀어 투자와 투기를 구분하지 않은채 미친듯 돈벌궁리에 눈이 빨개졌습니다.  


쌀나라 같은 대국에서는 할부로 자동차니 주택이니 평생월급을 차압당한채 빚을 내어 풍요롭게 살아가는 꼴을 보아 왔습니다만, 우리는 참고 참고 또 참은채 택시 탈거 버스타며 버스탈거 자전거 타고 자전거 탈거 걸어다니며 미친듯 돈을 모았습니다. 그리고 몇십년이 흐르다보니 어느세 세계 십위권의 경제대국 소리도 듣게 되었고 난생 처음들어보는 '기러기아빠'라는 팔자 좋은 소리도 익숙해 졌네요. 저에겐 아직도 '기러기아빠'란 말이 어색하기 그지없습니다. TV광고에는 늦은밤 사무실에서 혼자 좋아서 날라댕기는 아저씨가 난리입니다. 지금 대한민국의 현실을 반영하는 것일까요?

오늘 한나라국엔 광란의 무술대회가 있습니다. 4대악법으로 불리우는 절대무공의 쟁탈전으로 이나라의 무림고수들이 모두 국회로 모여들었습니다. 특히 전설로 전해오던 4대악법중의 으뜸은 미디어법이라는 뇌파조종술이 있습니다. 고대 사파의 절대무공중 마교에서만 전해진다는 귀혼술의 일종으로 심약해진 인간을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만들어 원하는 대로 조종하는 최면술의 일종입니다. 이 엄청난 절대무공을 빼앗기 위해 대구방의 방주, 근햬옹주까지 직접 행차하신 모양입니다. 평소 근엄하고 지엄하기로 풍문이 자자한 그녀가 직접 방문한 배경을 두고 소릿꾼들의 입술이 재빨리 움직이고 있습니다. 오늘 자시를 시작으로 이세상 최고의 비술이 담겨진 판도라의 상자가 깨어질려는 모양새입니다.

시국이 시국인지라, 절대강호의 무림최고수들의 처절한 한판을 기약이라도 하듯, 술판의 술가격도 난리부르스입니다. 수년간 2000을 지키고 있던 한나라국의 술 시세가 이젠 1000선도 간당간당 곧 깨어질 태세입니다. 그기다 천하개벽의 난세를 앞두고 미친듯 돈의 가치가 하락하고 있습니다. 쌀나라와 바꾸던 한나라돈의 시세가 작년1월 930원이었던 것이 채1년이 지난 지금 1600원을 코앞에 두고 있네요. 마교의 암흑에 태평성세는 어느듯 머나먼 일이 된 것 같습니다. 쌀나라의 비싼 돈으로 전량 수입해오는 한나라의 술값은 미친듯 폭락하고 있습니다. 이러다간 술가격이 1통당 900선까지 무너지게 생겼습니다. 나라전체가 술꾼으로 판을 치는 무법천지가 되어 가고 있습니다. 아이들은 먹을게 없어 술지게로 끼니를 떼웁니다.


혹자는 술가격의 하락을 반기고 있습니다. 맛나고 값싼 술을 마음껏 마실 수 있다고 좋아라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조금이라도 제정신이 박힌 사람들은 이 미친듯 폭락하는 술가격에 넌더리를 내고 있네요. 전국민이 주당이 되지 않으려면 최소한 술가격은 다시 2000대, 3000대, 5000대로 올려야 하는 것이 인지상정이거늘, 험란한 정국에 절대무공에만 눈독 들이고 있는 무림고수들의 치열한 난전에 모두들 걱정이 태산입니다.

기준일: 2009.03.02 | 고시회차: 55 회차 (14:07) | 제공:외환은행


위의 그림에서 붉은색은 원화가격보다 상승한 외환들의 가격을 보여주는 자료입니다.
심지어 듣도보도 못한 방글라데시 타가와 브루나이 달러도 원화대비 상승했군요.
한국원화빼고 세상의 모든 돈은 다 상승했습니다. 왜일까요? 왜 이렇게 변했을까요?
주식사면 부자된다는 말씀과 달러는 1300선이다는 생각 철떡같이 믿어도 틀림없겠죠?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 Favicon of http://theparks.allblogthai.com BlogIcon 단군 2009.03.02 15: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같은 세상이지요, 쥔장님...제가 조언한건에 대해서는 생각을 해보셨는지요...이제, 정말 수입업자들, 무역업자들은 곡 소리만 남았습니다...저것들도 정치가라고 떵떵 거리는 골을 보고 있자니 우스워서,.,.,전녀오크는 또 뭔 생 날리랍니까?...요즘 같아서는 정말 김정일 국방 위원장의 도움이 절실하다고 느낍니다...빨랑 실찬 놈으로 하나 청기와에 떨구지 않으시고 뭐 하는건지, 원...

  • Favicon of https://redfoxxx.tistory.com BlogIcon 빨간여우 2009.03.02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일전에 미국의 경제학자가 인터뷰한 기사를 보았는데요. 이름이 기억이 안나네요. 아주 유명한 분인데 말잉예요...그분이 이런 말을 하더군요. 이명박이 경제를 잘 안다닌 우스운 일이다. 그는 정주영의 졸개다. 현대의 비지니스 구조상 당시엔 정주영의 명령에 따라 움직이기만 하면 되었다. 고로 그가 떠난 이명박은 앙꼬빠진 찐빵과 같다. 도자기가게 안에 풀어놓은 황소와 같아서 움직이기만 하면 사고를 터뜨린다는 말을 하더군요. 무척 공감했었는데, 지금 찾아보니 어디서 읽었는지 가물가물하니 제가 요즘 치매인 모양입니다.

    한마디로 2mb는 경제를 위한게 아니라 판을 깨려고 들어온 사람이라는 인상의 말을 하더군요. 참 신발스러운 일이지만 고난의 4년이 끔찍합니다. 고환율로 누구 배만 불리는 일인지 그 배나 터져버렸으면 하는 바램이구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illuz BlogIcon milluz 2009.03.05 18: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너무도 어려운 시기인것 같습니다.
    환율이 오르면, 수출이라도 잘 되야 하는데.....
    물건을 팔 나라도 마땅치 않네요...
    이 어려운시기 모두들 잘 넘기시자구요...
    아자,아자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