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한파'에 해당되는 글 2건




늦은 밤 편지를 붙이기 위해 집근처 우체국의 우편함을 찾아 가는 길이었습니다. 기상보도에 따르면 오늘이 서울 -13의 최저기온을 보인다고 하던데 역시나 엄청 추운 밤입니다. 시간이 0시를 막지날 무렵, 길가의 택시 승강장에 앉아 있는 작업복을 걸친 초로의 신사가 있었습니다. 옆에는 명절선물꾸러미가 있고 취한듯, 자는듯 미동이 없어 보였습니다. 아! 이 추운밤 여기서 무얼 하시는걸까 걱정이 되었습니다. 그래도 혹시나 술기운을 조금깨고 택시를 잡으시려는 분인가 생각하여 지나쳤습니다.

우체국을 찾아 편지를 붙이고 다시 그길로 혹시나하여 거쳐 왔습니다. 그런데, 아직도 그 자세로 앉아 계시던군요. 지나치던 빈택시들도 택시승강장에 사람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그냥 지나칩니다. 주변을 둘러보니 상가에 불은 켜져 있지만 다니는 사람들이 없습니다. 이런 한파에 사람이 한두시간 노출되어 있으면 바로 동사한다는 생각이 문득 스쳐지나갑니다. 눈앞에 길건너에 바로 소방안전센타가 있지만 엄동설한 쉽게 나와 확인해 볼 수도 없는 늦은 밤의 상황이네요.

그래서 소심하게 취객을 깨워보았습니다. 설마 무슨 일이 이미 발생했는지 걱정반 두려움반이 생깁니다만, 그래도 근처에 다가가니 생명엔 아직 지장이 없어 보입니다. 그러나, 불러도 깨워도 일어날 생각을 하지 않습니다. 도움을 줄 수 있는 방법이 없나 순간적으로 생각했습니다만, 112에 신고하자니 범죄사건이 아니라 이상하고 또 바로 앞에 119안전센타가 있기에 긴급구호조치가 가능할 것 같아 동네 안전센터로 신고하였습니다. 그런데 이렇게 안전센터의 전화를 따로 구해 전화할 필요없이 바로 119로 신고하면 친절하게 도움을 주시는군요. 전화 두 통하는데 손이 꽁꽁 얼정도로 추운 날씨입니다. 


설명에 따라 직접 119로 신고하니 채 몇초도 안되어 사건상황이 접수되었다는 문자메세지와 함께 핸드폰위치추적이 됩니다. 신고자의 핸드폰 위치에 따라 필요한 안전요원들이 급히 파견될 수 있는 좋은 시스템이었습니다. 정말 신속한 시스템입니다.


돌아오는 길에 나름 뿌듯함을 느낍니다. 이렇게 굉장히 추운날씨에 무방비로 만취한 분들이 적지 않을 겁니다. 그런데 누구라도 이런 상황에 접하면 신고하여 불상사를 미연에 방지하는 여유와 도움의 손길은 있으시겠죠. 초로의 아저씨가 어려운 경제상황에 속이 상해 약주에 만취하셨는지 아니면 설명절을 앞두고 설선물을 사며 행복해 하시다 만취하셨는지 상황은 알 수 없지만 큰 명절을 눈앞에 두고 큰일나실뿐 하셨네요. 다행히 안전요원들이 최단조취를 취했을 것이라 믿고 있습니다. 명절연휴에도 고생하시는 119 안전요원들과 경찰관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명절분위기와 씁쓸한 경제한파, 그기다 날씨까지 올해 최악의 한파를 보이고 있습니다. 그 어느때보다 따뜻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야 되는 시기인데 만약 이렇게 과도한 음주로 인해 인명피해가 발생한다면 가족들은 어떻겠습니까? 이번 설연휴동안은 날씨가 많이 추워진다고 예보하고 있으니, 어려운 경제상황이지만 따뜻한 가족과 단란하지만 행복한 명절연휴를 맞이하시고 잔잔한 가족의 정을 느껴보시는 날들이 되시길 바랍니다.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자 뉴스 한, 경제한파 공포감 증폭에 따르면 이제서야 당 차원에서 현재 한국의 경제위기상황을 파악하고 추가대책마련에 사력을 다하고 있다고 합니다. 정말 대응이 참 빠르기도 합니다. 중소기업에서 대외무역을 담당하는 사람의 입장에서 소소한 충고를 드리겠습니다.

나중에 경제가 박살나고 나라가 제2의 IMF시절로 되돌아 간 다음에서야 '뼈저린 반성' 운운하는 정치본색을 드러내지 마시고 소시민의 작은 간청을 귀담아 들어 주시길 바랍니다.


1. 상위1% 부자정책 몽땅 버려라
국민들 지금 뿔이 많이 난 상태입니다. 아직까지 위기심화정도를 모를 수도 있겠군요. 그나물에 그밥이니까요...그래도 정신차리고 종부세 유지, 고소득자들에 대한 세금부여를 통해 서민층에게 환원시키세요.

2. 부동산 유지정책 버려라
아무리 부동산으로 버티고 있는 한나라당이지만, 심합니다. 어차피 부동산 폭락이 눈에 보이고 있는 마당에 부실건설사를 챙길 여유가 어디 있습니까? 최대한 빠른 부동산가격 조정을 통해 다른 나라의 부동산 가격 수준으로 하향조정이 시급히 필요합니다. 관계된 부실 은행도 파산하도록 나두세요. 여러분들 땜질 처방해봤자 그게 올가미가 되어 돌아옵니다.

3. 쓸데없는데 돈쓰지 마라
유가환급금과 같이 실제 운전면허증도 없는 사람에게 왜 유가환급금을 돌려줍니까? 서민지원을 위해서라구요? 그럼 차라리 부가세를 감면해 주세요. 정책하나도 졸속으로 처리하며 눈앞의 인기영합에만 몰두하는 한심한 짓은 이제 하고 싶어도 못할 겁니다.
또, 지금 이 어려운 시점에 대통령전용기 몇천억 투자가 말이 됩니까? 비행기가 없어 해외 순방을 못가시나요? 제발 정신 좀 차립시다. 뭐, 총리란 사람은 하룻밤에 천만원짜리 방에 묵었다고 난리가 났더구만 정말 똥오줌 못가릴 겁니까?

4. 수도권개발완화정책 버려라
아무리 수도권 주변을 개발풀어줘도 돈없어서 제대로 활용할 기업은 몇군데 안됩니다. 이거 땅값싸고 인건비 싼 지방으로 내려보내세요. 대한민국의 지방은 서울과 수도권의 식민지란 이야기도 쏠쏠 나오고 있습니다. 서울수도권 사람만 대한민국의 국민 아니잖아요?

5. 대기업 위주 경제정책 버리고 중소기업 살려라
법인세를 인하하는 진정한 이유가 뭔지 궁금합니다. 대기업 하나 무너지면 지역경제가 흔들리는 이 잘못된 구조를 끝까지 밀고 나가시렵니까? 그들은 외환이 넘쳐나도 절대 나라를 위해 먼저 외환을 내놓지 않습니다. 회사가 살고 봐야지 나라가 중요합니까? 정신차리시고 중소기업 대출, 규제완화, 지원과 같은 정책 마구 뿌려 주세요. 특히, 수출위주기업 운운하면서 달러 올려 놓으니 좋습니까? 나라가 망하게 생겼습니다.
 
6. 정책을 잘못쓴 사람은 책임을 물어라
술에 물탄듯 물에 술탄듯 어영부영 넘어가는 담당자들에 대한 여러분의 태도가 이해되지 않습니다. 공적자리에 계신 분들은 그 한마디가 미칠 파괴력이 엄청납니다. 그리고 그들의 과오를 '우리가 남이가'로 돌리지 마세요. 잘못한 넘에게는 반드시 철퇴를 내리고 사퇴시킬 넘한테는 빠른 시간에 사퇴시키세요. 정치적으로 경제를 풀면 나라꼴 더욱 우스워 집니다.

7. 국민에게 믿음과 신뢰를 보여달라
매번 거짓말과 말바꾸기만 일삼으니 국민이 여당과 정부를 믿을 수 있겠습니까? '아'다르고 '어'다른데 오늘은 같은 말이라 주장하고 내일은 언제 그랬냐고 방귀뀐 놈이 성질을 부리니 종잡을 수가 없군요. 외환위기가 오면 예전처럼 '금모으기'를 하고 싶겠지요?
그것도 순서가 있습니다. 먼저 당신들이 백배사죄를 하고 현상황을 상세하게 국민들에게 진심을 보여 설명하세요. 그래도 당신들의 무염치한 행태에 도와줄까 말까 고민할 것인데 뻔뻔하게 '외화 모으기'를 하자고요? 해외여행후 남은 100달러를 모으자구요? 참, 답답한 사람들입니다.


현재 머리속에 떠오르는 가장 시급하고 답답한 문제만 몇가지 끄집어 내었습니다. 당신들 말처럼 위기상황에 국민이 모두 협심단결하여 가장 빠른 위기극복을 하는 나라가 되길 진심으로 바라고 바랍니다. 하지만, 성경책에 손 얹고 진심으로 생각해 보세요. 정말 당신들 조금이나마 당신 가족, 당신 자신의 명예와 부 이전에 나라와 국민을 위해 배려한 적이 있습니까?
제발 서민의 개념탑재부터 먼저 하시고, 위에 일곱가지 간청 제대로 생각해 주십시요!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