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시사문화쪽으로 글을 풀어보려합니다. 몇년전 일본에서 건너와 한동안 유행했던 유행어가 있습니다. 바로 '오타쿠(おたく, オタク, ヲタク)라는 단어입니다.

한국어로 변형되어 '오덕후'라는 간지있는 말로 바뀌기도 하였지요. 이 오타쿠라는 말은 원래 특정분야나 취미에 열중해 있는 사람을 가르키는 일본어로 '매니아'라는 말과 동일시 되기도 합니다.


단어의 의미와 사용
  • 오타쿠라는 단어는 사용하는 사람에 따라 다음과 같이 여러 의미로 사용되며, 때문에 인터넷 게시판이나 블로그 등에서 관련된 논쟁이 나타나기도 한다.
    • 특정 분야에 대한 문화 소비자 및 준전문가적 지식 소유자
    • 히키코모리와 유사한 의미로 사회 생활에 부적응한 사람
    • 대중문화와 비교되는 비주류의 취미를 가진 사람
    • 일반적으로 통용되는 마니아와 같은 의미
    • 일본 만화 및 아니메 또는 비디오 게임 등이 취미인 사람
  • 유사 단어로는 다음과 같은 것이 있다.이들 단어 모두 무엇 한가지에 크게 특화된(또는 빠져있는) 경우를 보고 하는 말이므로 의미는 비슷하다.
    • 대한민국 - 폐인, 꾼, ~광(狂)
    • 영미권 - Nerd, Geek
  • 오타쿠의 취미 생활의 예는 보통 다음과 같이 제시된다.
    • 애니메이션(주로 아니메), 게임, 코스프레, 동인지, 만화, 피규어, 철도, PC 조립 및 오버클러킹 등
  • 마니아와 오타쿠의 차이는 다음과 같이 정리되기도 하지만, 큰 차이 없이 쓰이는 것이 일반적이다.
    • 마니아가 해당 분야에만 열중하는 것과 달리 오타쿠는 만화, 애니메이션 등의 서브 컬처에서 나타나는 '비슷한 계열의 상품'들을 통해 인접 분야에도 열중할 수 있다.
  • 오타쿠는 특정분야를 생계유지를 위한 직업으로 삼는 프로페셔널은 아니지만, 그 분야에 몰두하여 전문지식을 갖고 있는 아마추어를 가리키는 말이라는 해석이 있다.
  • 오타쿠는 보통 부정적인 의미나 비방의 의미로 사용된다. 일본의 공영방송 NHK에서는 오타쿠라는 단어를 사용하는 것이 금지되어 있다고 알려진다.
출처 : 위키백과

한국에 불어닥친 '오타쿠' 열풍에서 알려진 바로는 코스프레나 피규어 매니아 정도가 전부인양 보도되었습니다. 그러나 위에 언급한 위키백과속의 정의를 살펴보자면 보다 더 확대된 해석이 가능하게 보여집니다. 한국어 의미로 ~폐인, ~꾼, ~광과 같은 의미로 해석할 수 있기에 이 오타구라는 언어적 사용은 광의적이 됩니다.


일례로 정선카지노를 배회하는 수많은 도박중독자들이나 바다이야기에 빠져들었던 많은 사람들 역시 도박광, 도박꾼, 도박폐인으로 불려지며 충분히 '오타쿠'로 지칭될 자격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들중 도박을 직업으로 삼는 전문도박사들의 경우는 오타쿠로 동일시하긴 힘듭니다. 다만, 한국의 경우 실제 프로도박사로 활동하고 있는 경우가 알려져 있지 않기에 현재까지 대부분의 도박중독자는 오타쿠라 불릴 수 있겠지요. 위에 언급한 광의적 해석에 견주어 보더라도 충분한 설명이 가능합니다. 오타쿠란 생계를 유지할 다른 직업을 가지고 있으면서 특정분야에 미친 사람을 일컫는 단어로 그들은 스스로 어른들의 놀이에 빠져 있습니다. 


또한, 최근 공안정국으로 치닫고 있는 대한민국 보수사회의 움직임속에 드러나는 유니폼매니아(군복매니아) 역시 훌륭한 대한민국판 '코스프레'의 시작이며 오타쿠의 본보기라 할 수 있죠. 같은 취미를 가진 사람들끼리 모임을 만들어 세상에 존재하지도 않는 상상의 군복을 만들고 착용하고 다닙니다. 오타쿠답게 마치 특전사의 베레모를 흉내낸양 그럴듯한 장식으로 치장된 모자를 맞춰입고 위장복도 폼나게 꾸밉니다. 더욱 열성적인 사람들은 불법으로 차량에 경광등까지 장착하고 XX동지회 등의 군사차량을 흉내낸 사제 차량을 제작하기도 합니다. 진압봉은 기본이고 심지어 가스총까지 구비하며 그들만의 전쟁놀이에 여념이 없습니다.

끼리끼리 같은 취미로 건전한 여가활동을 한다면야 무엇이 문제겠습니까? 늙은이들이 젊은 시절을 회상하며 전투복을 맞춰입고 어릴적 팔팔했던 그 젊음의 시절을 추억하기 위한 놀이인데 무엇이 문제가 있겠습니까? 다만, 위에 언급된대로 '오타쿠'는 '마니아'와는 달리 부정적인 의미로 사용된다는 것입니다. 쉬운 한국말로 설명드리자면, '꼴값', 즉 '나이값'을 못한채 일반인에게 혐오감을 조성하는데 문제가 있습니다. 스무한두살에 제대하고, 칠여년간 예비군이 되어 교육받으며, 마흔 몇살까지 민방위교육을 받게되는 대한민국입니다. 대략 수치로만 살펴봐도 인생 최고 황금기의 20년을 군사훈련와 연을 이어올 수 밖에 없는 나라죠. 그런데, 정부에서 조차 이제 그만 '전쟁놀이'는 그만두고 집에서 손주나 돌보라며 버려두는 나이의 늙은이들이 흠뻑 코스프레에 심취해 있는 꼴입니다.


다양한 세상, 별별인간들이 있기에 '평화주의자'나 '전쟁광'도 공존하는게 마땅한 이치일지도 모릅니다. 그래서 건전한 해병대전우회같은 '마니아' 성격의 동호회 활동은 적극 찬성하는 바입니다. 하지만, 최근 나잇값을 하지 못하시는 몇몇 '전쟁광' 할아버지때문에 정신이 사나워 죽겠습니다. 늙은 할머니를 시켜 다려논 '전투복'과 광이 삐까뻔쩍한 '전투화'만 착용한다고 슈퍼맨신드롬에 빠져 스스로를 영웅시 하려는 생각이 조금 딱해보입니다. 뭐, 할아버지들 뿐만 아니라 중년의 오타쿠들도 적지 않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일부 정치세력들은 마니아성격에서 출발한 이들의 모임을 불건전한 오타쿠로 만들어 꼭두각시 조정하듯 이용하고 있습니다. 자의든 타의든 마니아적 성격을 벗어난 이들을 감히 '이시대의 늙은 오타쿠'라  정의하고자 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