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년대 중반 미국 오스틴에서 아무런 이유없이 그냥 재미로 시작된 '노팬티 데이'는 팬티를 안입는 날이 아니라 팬츠(pants-바지)를 안입고 그냥 속옷(빤츄)만 입고 다니는 행사입니다.

위키대백과 영문판을 찾아 보면 히스토리가 나오는데요. 한번 보실까요?



'노팬티 데이'란 5월 첫번째 금요일날 전세계에서 목격되는 국제적 행사(?)로 바지를 안입고 다니는 날입니다. '질문과 답변'란에 따르면 '재미 충만한 기념일 정도인데 (행사의) 핵심적 동기는 아주 다양한 이유에서 비롯됩니다.

No Pants Day is an international holiday occasionally observed across the world on the first Friday in May by not wearing any pants (trousers). According to the FAQ, it is mainly "a fun-filled holiday", but "from the core idea comes so much more":

History

The history of No Pants Day is shrouded in mystery. While there are unconfirmed reports that the holiday was celebrated as early as 1985/86 [1], there is no known physical record of the origin or first practice of No Pants Day. The Knighthood of BUH[2] at the University of Texas at Austin is viewed as the principal organizer and advocate of the holiday. Austin, considered the originating city, has celebrated the day since 1997 according to a 1999 flyer[3]. The holiday gets media attention every year, and as a result events celebrating No Pants Day have popped up in cities across the globe. Promoters state that the holiday is about not taking oneself seriously. The holiday is an example of surreal humor, which relies on an absurd situation (in this case, crowds of people walking around wearing no trousers)


노팬티 데이를 맞이하야 출근, 등교시 노팬티 차림으로 남녀노소 가릴 것 없이 행사를 빛내고 있는 사람들의 모습을 감상하시며 대한민국에서 이런 위트와 풍자적 모습이 빠른 시일내 도입되는 그날이 오기를 바라지 마지 않습니다. ㅋㅋㅋㅋ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