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대의 청위병 이문열선생이 오늘 "권력재미에 맛들린 홍위병들이 각 분야에서 저항중이다'라며 6일 오전 KBS 라디오 '안녕하십니까 민경욱입니다'에 출연해 "10여 년이 지나면서 우리 사회에 교만의 병이 널리 퍼진 것 같다. 한번 쯤 돌아보는 자기반성을 하는 겸손이 있었으면 좋겠다"며 이와 같이 말했답니다.

기사 바로가기



홍위병주장에 대해 소크라테스라면 이렇게 말씀하셨겠지요.

'니 꼬라지를 알라'


초등학생들이 홍위병주장을 들었다면...

'즐'


중딩들은요?

'반사'


이명박 정권에 대해 '춘래불사춘'아리고 하셨다는데...
유식을 가장해 한자성어로 답해보자면.....

설상가상(雪上加霜)에 天寒白屋(천한백옥)이라..
(눈위에 서리까지 내리는 남루한 초갓집)



대운하 폐기된게 아닌데 언론에서 오도한다고 하셨다던데...
호질기의(護疾忌醫)로 요약할수 있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 Favicon of https://redfoxxx.tistory.com BlogIcon 빨간여우 2009.01.07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mb가 초딩들하고 싸운다면 이문열은 중딩들하고 겨루어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소위 말하는 '보수'들의 의식이 저정도 밖엔 안되다니 날품팔이들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