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서방의 파란만장 일대기
티벳 사태에 대해 '왕서방의 일대기'를 통해 썰을 풀어볼가 합니다.

동네에서 어떤 집에서 싸움이 일어났습니다. 여러분들께서는 '남의 집안 싸움'이기에 끼워들기를 꺼려하시나요? 만약 동네사람과 동네사람사이에서 싸움이 일어났으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말리고 보시나요? 아니면 약자의 편을 들어 주시나요? 지금부터 전개될 '왕서방의 일대기'를 통해 현재 발생한 중국과 티베트사태에 대한 주변국과 강대국의 눈치보기 사태를 살펴볼까 합니다. 이글에 대한 판단은 여러분의 몫입니다. 사실과 과장, 은유와 비유를 적절히 섞은 글이니 가볍게 읽어 보시되 한번쯤은 이번 사태에 대해 생각해 보는 시간이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왕서방과 홍씨 이야기'

옛날옛날 아주 먼옛날에 왕서방이 살았습니다. 그는 못생기고 욕심많고 배운것 없는 그러나 유수하고 뼈대가 깊은 가문에 돈은 넘치는 노동착취기업가로 악명이 높았습니다. 어느날 100만평이 넘는 그의 땅도 모자라 남쪽 담벼락에 있는 땅도 투기하고 싶었습니다. 그옛날 그의 할아버지때는 그 땅도 왕서방네 가문의 땅이었걸랑요. 지금 그땅의 주인은 바로 전처였던 홍씨였습니다.

이혼과 동시에 왕서방땅의 저 밑자락에 있는 허럼한 지역에 자리잡고 '영국'씨라는 돈과 빽이 있는 서양인에게 재가하게 됩니다. 힘없는 홍씨는 영국씨의 보호아래 다른 남자들의 업수여김을 더이상 받지않게 되었습니다. 전남편인 '왕서방'의 눈치도 볼 필요가 없었습니다. 몇십년동안 뭐빠지게 열씸히 성실하게 노력한 결과 그 좁은 상가1층에서 시장사람들을 대상으로 은행업과 쇼핑몰로 떼돈을 벌어들여 홍씨네 식구들은 더이상 왕서방의 넓은 가슴팍이 그립지 않았습니다. 아니, 제발 찾아와 재결합하자고만 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램이었습니다. 하지만, 세월에는 약이 없나 봅니다.

빠른 세월이 지나가고 철썩같이 믿었던 '영국'씨가 귀국한다며 잘살아라고 합니다. 처자식을 팽게치고 도망가네요. 이기회를 놓칠 수 없던 왕서방은 영국씨의 빈자리를 노리고 어느날 떠억 안방을 차지합니다. 홍씨의 자녀들은 이럴수 없다며, 더이상 왕서방은 아버지도 아니라며 반항을 합니다. 하지만, 권세를 가진 왕서방은 그냥 그들을 무시해버리며 왕서방네 집사를 홍씨집에 보내어 감시하게 합니다.

주변의 다른 권세가문들도 모른척 무시해 버립니다. 더럽지만 왕서방 가게의 생산품이 없으면 그들도 힘들기 때문입니다. 또 왕서방 성격이 지랄같에서 피하는게 상책이라 여겼던 거지요. 할 수 없이 홍씨네는 피눈물을 흘렸지만 '남의 가정사에 끼어들어 배놔라 감놔라'할 수 없었던 인근 주민들을 탓하게 됩니다. 시간이 약이라고 홍씨는 다시 왕서방의 재처가 되길 작심하였습니다. 그렇게 세월이 지나고 있습니다.

중국과 홍콩 이야기


'왕서방과 대만씨 이야기'  

왕서방과 대만씨는 실제 형제관계였습니다. 하지만 사소한 집안싸움과 재산분배문제로 가족간의 관계를 끊어 버리게 됩니다. 성질이난 왕서방은 큰형이었던 대만씨 가족들을 집밖으로 쫓아내어 버렸습니다.

대만씨는 분루를 삼키며 집안의 가보들을 챙겨 강 건너에 있는 외딴섬에 들어가 터를 잡았습니다. 왕서방이 콩사탕이라는 종교에 심취해 있을때 대만씨는 경제학을 부지런히 익히고 배웠습니다. 비록 가산은 없지만 집안의 가보를 지키며 선조의 위패를 지키는 뼈대있는 가문이란 걸 입증하려고 노력하고 노력했죠. 그래서 몇십년전부터 대만씨 집도 먹고 살만 하였죠.

하지만, 호시탐탐 가산과 가보를 뺏으려는 왕서방때문에 불안해 잠들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그는 미국이라는 보안업체에 가입하게 됩니다. 요즘도 쉴만하면 막말해대며 위협하는 왕서방때문에 대만씨네 가족들은 불안에 떨고 있습니다.

중국과 대만 이야기

'왕서방과 한씨 이야기'

왕서방의 성격은 참 다방합니다. 옛날 왕서방내와 친분교류가 있던 동쪽 동네에 한씨가 살았었죠. 한씨네도 참 불쌍합니다. 수천년동안 잘 지내오던 한씨네가 불과 50년전 형제간에 분쟁이 있었습니다. 돈때문도 아니었고 땅때문도 아니었는데 바로 '콩사탕'이라는 종교붐에 집안이 풍지박살된 것이랍니다.

세월이 흘러 왕서방은 왕서방네 북쪽에 있는 백두산 근처의 한씨들의 땅도 은근설쩍 잡수셨습니다. 아직도 그땅에는 한씨네 아들들이 살고 있습니다만, 왕서방은 어떻게 해서라도 이땅을 먹기 위해 한씨네 아들들을 자기 호적에 넣어 버렸습니다. 그리고 성을 '조'씨로 바꿔버렸군요. 조씨들은 한씨네 가문의 아들들이지만 한씨에게도 찬밥신세고 왕씨에게도 찬밥신세를 당하는 불쌍한 신세로 전락해 버립니다.

한씨의 선산, 즉 그들의 조상묘가 있는 백두산에는 왕씨가 가짜로 세겨둔 위패들이 가득합니다. 나중에 한씨 아들들인 조씨가 자신들의 정체성을 찾아 자신들은 왕서방네가 아니라 한씨네라고 우길경우를 대비해서 미리 조치한 것이지요. 이젠 그런 일이 발생해도 법원에서 이길 자신감이 든다고 왕서방은 생각합니다.

중국과 한국이야기

'왕서방과 티씨 이야기'

왕서방은 이제 돈도 벌만큼 벌었는데 한가지 소원이 있답니다. 세간 소문에 항상 돈만 많은 욕심쟁이, 머리에 든것없는 스쿠루지, 악덕 기업주 등등 평판이 좋지 못하여 왕서방은 밤마다 눈물을 흘립니다. 그는 조상님들도 대단한 가문인고 자식새끼들도 이미 충분히 키웠으나 유독 동네사람들에게 존경과 존엄을 받을 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이번에 큰 맘먹고 8월달에 동네 체육대회를 개최해 볼까 합니다.
누추한 집안 구석꼴을 동네사람들에게 보여줄 수 없으니, 집안 곳곳을 깨끗하게 단장하고 있습니다. 왕서방은 이제나 저제나 동네 체육대회 개최일만 기대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아뿔싸!
자신의 집 서쪽 동산에서 기수련장을 운영하는 '티'씨가 반기를 들고 나섰습니다. 왕서방이 강제로 쫓아낸 기수련장의 주인, 달라이씨를 필두로 수련장을 돌려내라는 시위가 벌어지고 있답니다. 왕씨가 티씨땅을 강제로 빼앗아 버렸습니다. 왕씨주변의 주민들도 의아해 합니다. 왜 돈많은 왕씨가 티씨 수련장까지 손을 대었을까요? 동네사람들의 소문에는 이미 '티'씨 집안의 수백명의 자식들이 얻어 맞아 다쳤답니다. 왕서방이 사주한 조폭들의 소행이라는 소문이 파다합니다. 흉흉한 소문이 돌고 있습니다.

왕서방은 중요한 동네체육대회를 목전에 두고 이런 사건이 발생에 영 개운치 않습니다. 집안자식들과 하인들에게 입조심을 당부하고 나섰습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더웃긴일은 힘과 돈이 있는 왕서방네 일이라 다른 동네의 영국씨도 미국씨도 감히 나서지 못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설상가상으로 같이 '콩사탕'교에서 만난 '러씨'도 아예 왕서방을 두둔하고 나섰습니다. 당연히 눈치빠른 '일씨'는 몸을 사리고 눈치만 보고 있습니다. 물건너 호씨도 우려만 할 뿐 특별히 체육대회에 대한 불참선언은 아무도 못하고 있습니다. 동네의 권력과 힘 그리고 돈은 호환마마보다 더 무써운가 봅니다. 몇몇의 한씨집안의 자제들이 티씨를 지지하고 나섰습니다. 한씨집 아들들은 가끔씩 티씨네 기수련장주위로 등산도 가며 친목을 다졌기 때문이랍니다.

중국과 티벳 이야기


여러분, 여러분께서는 동네이웃에서 싸움이 일어나면 어떻게 하십니까?
도와주시겠습니까? 아니면 집안싸움이니 끼어들지 않고 구경만 하십니까?
왕서방의 횡포와 폭력이 단순한 왕서방네 '집안의 싸움'이라 여기십니까?
왕서방과 티씨 가족들은 피한방울 섞이지 않은 남인데 눈치만 보십니까?
만약 왕서방이 어느날 한씨집안에도 티씨사건과 같이 무단점유하면요?


동민여러분! 여러분의 가정사도 중요합니다만,
동네일도 가끔씩 관심을 가지면 보다 더
평화로운 동네를 만들수 있지 않을까요?
티씨네 폭력사태가 딴집의 일뿐일까요? 
그냥 남의 집안문제 탓만 하고 있나요?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 Favicon of http://song.mybada.com/Remarkable BlogIcon 송인혁 2008.03.20 16: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유로 얘기해주시니 쏙쏙 와 닿네요.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자주 놀러올께요~ 감사합니다 ^^

  • Favicon of https://diarix.tistory.com BlogIcon 외계인 마틴 2008.03.20 2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중국의 만행에 대해서 느낌은 많은데 정작 말로 하기는 어렵네요.
    그 세세한 과정이나 지난 역사의 일부를 어렴풋하게 알고 있고.
    중국이 왜 이러는지도 알겠지만.. 너무나 어이없는 느낌입니다.
    그러나 중국 그 넓은 땅과 인구를 가진 중국이 욕을 먹어가며 저런짓을 하는데
    뻔한 우리땅인 독도에 대해서도 눈치를 살피고 있는 우리 정부에 화가 나네요.

  • 지나가다 2008.03.28 15: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재미있게 잘 읽었습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왕서방의 만행에 씁쓸함을 감출 수가 없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