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방송된 ‘별에서 온 그대’ 11회에서는 도민준(김수현 분)과 천송이(전지현 분)이 겨울 낚시터를 찾아 얼음낚시를 하는 모습에서 김수현의 검정색 야상 점퍼와 전지현의 카키색 야상 점퍼가 화제입니다.

전지현이 입은 야상은 MR & MRS FURS(미스터 앤 미세스 퍼) 브랜드의 제품으로 6200달러(한화 약 660~700만원)에 판매되고 있고 김수현의 야상은 시스템옴므 제품으로 100만원 정도군요. 이것을 꼬투리잡아 아귀다툼하는 기자들이 이해가지 않습니다. 왜 그러십니까? 집에 수천만원짜리 밍크코트 한 벌씩 정도는 가지고 계신 살만한 분들이 왜 수십억, 수백억대 자산가의 몇 백짜리 옷에 속상해 하시는지요?

 

 

돈 있으신 분들이 펑펑 써줘야 세계경제가 선순환되고 나라살림이 쪼매 활력 생길 것입니다. 따라서, 협찬을 받은 물품이 아니라는 전제하에 여기 출연한 배우들의 세계사랑, 나라사랑 정신은 존경받아야 마땅한 것이지요. 씰데없이 짠순이처럼 저축만 하며 나라경제, 세계경제를 좀 먹는 저축왕 연예인들은 이 기회를 통해 반성 반성 반성 해야 할 시점입니다.

 

 

 

 

자, 비록 얼굴과 몸매는 유전적 요소와 의느님들의 당일 컨디션 영향으로 쉽게 리빌딩하지 못하지만 그래도 마음과 가진 재산 만큼은 전지현 급이시라면 과감히 요즘 유행하는 천송이야상을 직구하여 세계경제와 나라경제에 이바지하는 인류사랑, 나라사랑을 보여 주세요. 안타깝게도 아직도 해외직구라면 꼬부랑 글씨때문에 현기증과 구토가 나시는 분들을 위해 뒷골목세상이 직접 구매대행 도와드립니다. 통크게 허드렛일 수수료 5%만 주세요.

 

 

 http://www.farfetch.com/shopping/women/mrmrs-furs-army-parka-item-10573418.aspx

 

 

1. 관부가세 포함해서 $6225.63+운임 $54.44= 대략 $6280(원화 6,800,000)이면 직구 가능.

2. 구매대행 하시고 싶으신 분은 원화7,140,000만 투척하시면 안전하게 해외에서 배송함.

3. 옷도착 전지현 삘이 안난다, 그거슨 모두 부모님과 의느님 잘못이니 제 탓하지 마세요.

4. S사이즈 한 벌만 남아 있네요. 돈이 남아 돌아도 몸매가 덜 착하신 분들은 참아주세요.

5. 고가의 옷은 더럽다고 세탁기에 돌리면 안됩니다.  몇 푼 더주더라도 드라이 맡기세요.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간만에 먹구름에 비가 내리는 수치스럽고 부끄러운 날입니다. 교육부는 교학사의 한국사책이 외압탓때문이라며 재선정하기로 결정했다는 뉴스가 속보로 나옵니다. 자칭 애국보수를 들먹이는 무니만 양의 탈을 쓴 속이 시커먼 늑대같은 반민족 반애국세력에 아부하는 족속들의 논리가 가당치 않습니다. 2014년 불통정부의 서슬퍼런 권력밑에서 딸랑거리는 전형적인 간신배들의 논리는 바로 일제강점기시절 왜왕과 일본국을 위해 혈서를 썼던 민족의 역적과 수하 잡놈들의 아부와 발악, 2014년판 데자부입니다.

 

외압이 먼저 입니까, 국사의 올바름이 먼저입니까?

 

말은 바로 하랬다고, 악명높은 '김홍신표 미싱기' 감히 제가 빌려가도 되겠습니까! 확 꿰메버리게...일제시절 독립을 외치던 애국투사들에게 반역죄를 묻고 고문했던 이들은 누구였습니까? 내나라 내땅에서 내 나라, 내 민족의 역사와 문화를 강탈했던 침략자들에게 목숨바쳐 맞서 싸우던 이들에게 어이없게도 도로교통법이나 질서유지법 등을 물어 벌금, 유치, 구금, 징역형을 때리는 내나라 공무원들과 권력의 창녀인 사법부, 그리고 이를 교묘히 편집하여 편드는 언론들이 있다면 바야흐로 2014년, 나라의 주인들인 국민의 손이 쉴 틈 없이 '김홍신표 미싱기'를 애용하게 될 것입니다. 박통도 MB를 타산지석으로 삼아 법과 원칙 타령은 그만 하세요. 이미 MB시절에 남발했던 '코에 걸면 코걸이, 귀에 걸면 귀걸이'같은 미친년 널뛰기하는 법원칙에 신물났습니다. 시나브로 대한민국, 국가의 주인인 국민들이 법과 정의를 바로세우기 위해'변호인'이 될 준비를 마쳤습니다.

 

 

덧붙이는 말 :

 

누군가 불쌍하고 추잡한 늙은이들에게 보수의 탈을 씌우고 저마다 하나씩 애국보수(?)의 완장을 채워 놓았더니, 무료지하철을 타며 동네방네 늙은게 벼슬이라고 억지 행패부리나 싶더니, 급기야 어제는 성서러운 천주교의 미사행사에서 까스총 겨눈 채 막장 애국 코스프레까지 등장한 판입니다. 불쌍한 추한 늙은이들아, 눈만 뜨면 그렇게 자랑스럽게 떠벌리던 '대한민국'땅에서 너님들 후손들이 자랑스럽게 배우고 익혀야 할 역사가 어떻게 '국사'가 아니라 3자가 남 이야기 하듯 '한국사'로 명칭이 개정되었는지 생각이나 해보셨소?

 

 

가난하고 불쌍한 너님들이 받들어 모시는 귀한 분들과 그 후손들의 씨는 선천적으로 너님들과 달랐다는 사실조차 아직도 모르는 불쌍한 늙은이들, 당신들을 볼 때마다 가련하기는 커녕 묘한 실소가 빵 터지는구려. 너님들의 상전의 고귀한 피는 이미 '대한민국'의 것이 아닌 일찌기 친일의 피를 물려받은 '니뽕''의 것이었거나 현대에 이르러 언제라도 전쟁이 발발하면 튈 준비를 하거나 병역의무를 합법적 불이행을 위해 '쌀국'으로 국적세탁할 가능성이 높으신 분들이라는 사실, 알고 애국코스프레질 하시나요?

 

내나라 대한민국땅에서 자라나는 후대들에게 자랑스럽게 읽히고 가르쳐야 할 '국사'가 아니라 '한국사'가 된 것도 한탄스러운 마당에, 사천오백만 '국가의 주인인 국민들'이 눈 부릎뜨고 있는 이 시절에도 권력의 충성스러운 개들이 주인님을 향한 관심병 싸움에 난장판인데, 보아하니 생긴 건 사람노인같은데 하는 꼴은 딱 광견병에 걸린듯 갈지자 행보이니, 옛선인들 말씀처럼 사람의 깊이와는 달리, 나이는 똥구녕으로 그냥 잡수시는게 맞나 보오...

블로그 이미지

뒷골목인터넷세상

BIZ(Backstreet Internet Zealot) World 썩어빠진 뒷골목인터넷세상에서 나의 포스팅이 필요 없는 그날까지!

티스토리 툴바